생생부천

상세검색
기획특집정책포커스
잼버리 대원 위해 한뜻 모은 부천시…‘빛난 민·관 협력’
부천시청  |  leh134652@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8.11  11:09:40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태풍 피해 부천에 모인 7개국 잼버리 대원 600여 명 위해 한뜻 모아 민·관 협력
    부천시민·기업·유관기관·공무원 등 일정 준비와 건강·안전 확보 위해 맞손
    조용익 시장 “각자의 자리에서 힘 보탠 모든 사람에게 감사와 존경 보낸다”

      ▲ 잼버리 대원들이 부천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열린 부천시립예술단의 기획공연을 관람한 후 무대 위 단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 잼버리 대원들이 부천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열린 부천시립예술단의 기획공연을 관람한 후 무대 위 단원들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제6호 태풍 카눈의 상륙에 대비해 부천으로 거점을 옮긴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대원들의 남은 일정을 모범적인 민·관 협력을 통해 성공적으로 준비하고 마쳤다.

    7개국 잼버리 대원 600여 명은 지난 8일 전북 새만금 잼버리 캠프를 떠나 부천시 관내 교육기관으로 이동했다. 이들은 해당 기관 기숙사를 숙소로 이용하면서 부천에서 나머지 일정을 소화했다.

    ◆ 문화로 추억을 선물한 ‘문화도시 부천’

      ▲ 잼버리 대원들이 한국만화박물관에서 가상현실(VR) 체험을 하고 있다.  
    ▲ 잼버리 대원들이 한국만화박물관에서 가상현실(VR) 체험을 하고 있다.

    부천시는 잼버리 대원들에게 문화도시 부천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잼버리 대원들은 지난 9일 관내 교육기관 콘서트홀에서 진행된 한국예총 부천지회의 예술 공연을 관람했다. 팽이치기·장고춤, 풍물놀이, 난타, K-POP 댄스 등 고전과 현대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무대가 잼버리 대원들을 반겼다. 이후에는 한국만화박물관을 방문해 한국 만화의 발자취를 둘러보고, 가상현실(VR) 체험에 참여했다.

      ▲ 영화·게임 캐릭터로 분한 코스어(코스튬 플레이어)들이 한국만화박물관을 방문한 잼버리 대원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 영화·게임 캐릭터로 분한 코스어(코스튬 플레이어)들이 한국만화박물관을 방문한 잼버리 대원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다.

    영화·게임 속 유명 캐릭터로 분한 코스어(코스튬 플레이어)들이 잼버리 대원들을 환대하고, 캐리커처 작가들이 즉석에서 그림을 그려 선물로 주기도 했다. 특히 캐리커처의 인기가 높았다. 캐리커처를 원하는 잼버리 대원들이 많아 작가들이 밤에 숙소를 찾아 캐리커처를 추가로 그려 선물했다.

    둘째 날인 지난 10일에는 영화관람을 한 뒤 워터파크에 방문해 물놀이를 즐겼다. 저녁 휴식 시간에는 부천시가 특별히 마련한 부천 기반의 세계적인 비보이팀 진조크루의 공연이 펼쳐졌다. 잼버리 대원은 뜨겁게 호응하며, 진조크루의 현란한 춤사위를 즐겼다. 11일에는 부천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열린 부천시립예술단의 기획공연을 관람한 뒤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으로 이동해 잼버리 K-POP 콘서트에 참여했다.

      ▲ 잼버리 대원들이 부천 기반의 세계적인 비보이팀 진조크루의 공연을 보며 환호하고 있다.  
    ▲ 잼버리 대원들이 부천 기반의 세계적인 비보이팀 진조크루의 공연을 보며 환호하고 있다.

    ◆ 묵묵히 도움 나선 시민과 기업들…‘빛난 민·관 협력’

    무사히 치러진 일정 뒤에는 묵묵히 도움에 나선 시민과 기업들이 있었다. 부천시 관내 교육기관 학생들이 통역 봉사에 나섰고, 시민 자원봉사자들이 현장 곳곳에서 일손을 도우며 힘을 보탰다.

    잼버리 대원들의 워터파크 방문은 부천에 소재하고 있는 온세미컨덕터코리아㈜와 ㈜DB하이텍의 후원으로 진행됐다. 영화관람·진조크루 공연 등의 문화행사는 스타필드 시티 부천, GS파워㈜가 후원 협력했으며, 그 외 부천시수퍼마켓협동조합, 부천시전통시장상인연합회, 홈플러스 여월점, 이마트 중동점 등도 든든한 버팀목이 됐다.

      ▲ 잼버리 대원들이 영화관람을 하기 위해 관객석에 앉아있다.  
    ▲ 잼버리 대원들이 영화관람을 하기 위해 관객석에 앉아있다.

    ◆ 갑작스러운 상황에도 능숙하게…‘일사불란 부천시’

    갑작스러운 상황에서도 밤낮을 가리지 않고 현장에서 땀 흘린 부천시 공무원들의 역할도 컸다. 부천시는 가장 먼저 잼버리 대원들의 건강 및 안전 확보부터 챙겼다. 곧장 체류 지원 태스크포스(TF, 전담조직)를 구성해 ▲숙소 ▲현장 안전 ▲보건의료 ▲문화프로그램 ▲통역 등 행정 ▲급식 등을 담당하는 각각의 지원반을 꾸렸다.

    비상 의료지원 유관기관 및 부처 간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동시에 부천시보건소에 비상 의료지원 상황실을 두고 실시간으로 상황을 살폈다. 또한 혜원의료재단 부천세종병원을 응급의료 병원으로 지정하고, 부천시약사회 지원을 통해 마련한 비상 의약품을 숙소에 비치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소속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함께 잼버리 대원 식사 관련 현장을 합동 점검하는 등 철저한 위생관리에도 역량을 쏟았다. 문화·예술 담당자들도 발 빠르게 움직여 프로그램을 짰고, 잼버리 대원들은 일정 공백 없이 유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잼버리 대원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일정 운영·관리에 힘썼다”며 “각자의 자리에서 힘을 보탠 시민, 기업, 유관기관 관계자, 부천시 공무원 모두에게 감사와 존경을 보낸다”고 말했다.

      ▲ 조용익 부천시장과 잼버리 대원, 부천시립예술단원이 모여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조용익 부천시장과 잼버리 대원, 부천시립예술단원이 모여 단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홍보담당관 언론홍보팀 032-625-2130]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축소적 국가재정 정책하의 부천경제활성화를 위한 관내대학과 부천시의 역할

    축소적 국가재정 정책하의 부천경제활성화를 위한 관내대학과 부천시의 역할

    중앙정부의 경제정책은 코로나19로 인하여 확장...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