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출동! 시민기자
'사랑愛 집수리 봉사단' 을 소개합나다
주선희 복사골부천 시민기자  |  sh55272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5.03  21:10:59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나뭇잎의 연초록 잎들이 생기로 가득하고 꽃잔치로 화사한 토요일 오전, 상동의 후미진 주택가의 허름한 지하 단칸방에서는 건장한 남성들의 분주한 움직임이 활기차다. '사랑愛집수리 봉사단'원들이 주거취약 가구를 선정해 자원봉사 활동으로 가구를 들어내고 세간살이들을 바깥 골목으로 옮기고 공사를 준비하느라 떠들썩하다.

      이미지  
     
      이미지  
     

    여기저기 곰팡이 얼룩과 여기저기 뜯어진 누렇게 빛바랜 도배지는 낡고 허름한 장판이 어려운 환경을 대변하는 듯하다.  곰팡이로 얼룩진 도배지를 뜯어내니 시멘트 벽에 가득핀 곰팡이 냄새가 퀴퀴하다.

      이미지  
     

     

      이미지  
     

    부천시자원봉사센터에는 16개의 전문집수리 봉사단체가 구성되어 있다. 그 중의 한 곳인 부천인테리어기술학원의 졸업생들로 구성된 '사랑愛집수리 봉사단'원들은 경기도자원봉사센터 주최, 부천시자원봉사센터 주관으로 진행되는 ‘2022 경기 사랑愛집고치기’ 자원봉사활동에 팔을 걷어붙였다. 

      이미지  
     

    지난 4월 23일 상동의 주거취약가구를 시작으로 도당동, 원미동 총 3가구를 대상으로 한 달에 한 가정씩 6월까지 자원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한다. 경제적 형편이 어려워서 주거 환경개선은 엄두도 못내고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는 어르신과 취약계층의 주거지 환경을 개선해 달라는 도움을 요청받아서 2022년 사랑愛 집 고치기 사업에 선정되어 대대적인 집수리를 하기로 결정하고, 회원들의 적극적인 도움으로 진행되고 있었다. 또한 5월 21일에는 도당동 장애인 부자가정을 집수리하고 6월 25일에는 원미동 독거어르신댁의 집수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미지  
     

    지역의 재능 나눔 봉사에 앞장서고 있는 부천인테리어기술학원 사랑愛집수리 봉사단은 인테리어 업체 현업에 종사하는 회원들로 구성되어 있다. "전문시공사의 재능을 모아서 의미있는 재능나눔으로 지역내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서 재능기부도 하고 사회에 보람된 일을 해보자는 취지로 뜻을 모아서 실행에 옮기게 되었다“고, 차동진 단장은 바쁘게 움직이며 설명한다. 또한 "혼자서는 막연하고 엄두가 안나는 어려운 일도 힘을 모으면 재능이 모여서 뚝딱 해결되는 것을 경험하면서 뜻을 같이하는 마음과 행동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경험한다"고 덧붙인다.

      이미지  
     

    집수리 봉사를 하기전에는 생각지도 못했던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는 분들이 의외로 많다며 그들의 주거환경은 일반인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열악하고 마음아픈 현실을 경험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모두가 두 손 걷어 붙이고 곰팡이 제거를 위해 E-Bord처리를 꼼꼼하게 하고, 마른 상태에서 도배하고, 장판교체, 씽크대 타일시공, 집안 청소까지 하고나면 하루 종일의 시간도 부족하다.

      이미지  
     

    아침 일찍부터 시작된 집수리는 오후 늦은 시간까지 숙련공들의 손놀림으로 깜짝 놀랄만하게 변신 한다. 살림살이까지 깨끗이 닦아서 정리하고 나면 대상자가의 좋아하며 고마워하는 모습에 본인들의 수고가 보람되고 하루의 피로가 싹 가신다고 이야기한다. 자원봉사의 기쁨과 보람은 경험할수록 표현이 안되는 마력이고 사회봉사는 거창한 것이 아니라 작은 실천으로 큰 만족을 느낀다며 회원들간에는 정보도 교류하고 화합도 다지는 기회가 되기도 한단다. 

      이미지  
     

    깔끔하게 정리되고 쾌적한 환경으로 탈바꿈한 자신의 거처가 밑기지 않은 듯 둘러보며 좋아하시는 어르신은 "사는게 힘들고 어려워서 평생 누추한 곳에서 지낼 줄 알았는데 덕분에 이렇게 호강을 하게 되었다며 연신 고맙다며 이 은혜를 어찌 갚아야 할지 모르겠다"하시며 함박 미소를 지으셨다. 

      이미지  
     

    어려운 환경에서의 자원봉사는 결코 쉬운 일이 아닐 것이다. 더욱이 코로나19로 모두가 위축되어 있는 시기에는 더더욱 그렇다. 이웃을 위한 희생정신과 시간을 투자하며 댓가를 바라지 않는 자원봉사의 힘은 작은 실천에서 시작된다. 혼자가 아닌 단원들의 소중한 마음들이 모여서 주거 환경 개선사업에 도움이 되고 취약계층의 주거개선으로 안전한 환경에서 건강하게 생활하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자원봉사단의 주거개선 활동은 앞으로도 꾸준하게 계속 유지하며 더 많은 곳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하였다.

    집수리 자원봉사단 문의 032-625-6503

     

     
    주선희 복사골부천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퀴즈로 알아보는 부천 핫 이슈
    • 영상에 할인쿠폰 탑재했어요~
    • 핸썹이와 쭈꾸의 리얼환장케미토크쇼
    • 이것이 바로 문화도시 부천 클라쓰!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나는 대한민국 문화 수도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대한민국 문화 수도에 살고 있습니다

    얼마 전 해외 자매우호 도시 청년들과 교류하며...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