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부천시립예술단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78회 정기연주회 <조반니, 로코코, 이탈리아>“8월 25일(수) 부천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개최”
부천시립예술단  |  bucheonphil@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8.20  11:03:54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78회 정기연주회 <조반니, 로코코, 이탈리아>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2021년 8월 25일(수) 오후 7시 30분 부천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제278회 정기연주회 <조반니, 로코코, 이탈리아>를 개최한다. 당초 7월 16일로 예정되었던 연주회였지만 코로나19 확산이 다시 급증되며 연기되었다. 이번 공연은 공연장 30% 입석으로 입장 제한을 두고 진행된다.

    이번 연주회는 장윤성 상임지휘자가 지휘봉을 잡고 첼리스트 여미혜가 협연한다. 프로그램은 모차르트 <돈 조반니> 서곡, 차이콥스키 ‘로코코 주제에 의한 변주곡’, 멘델스존 교향곡 제4번 ‘이탈리아’를 연주한다.

    오페라 <돈 조반니>는 <피가로의 결혼>, <코지 판 투테>, <마술피리>와 더불어 모차르트의 4대 오페라로 꼽히는 명작이다. <돈 조반니> 서곡은 희극과 비극이 섞인 오페라의 독특한 분위기를 암시하듯, 어둡고 비장한 도입부와 모차르트 특유의 아름다운 멜로디를 함께 만끽할 수 있는 곡이다. 모차르트가 초연 전날밤까지 완성하지 못했으나 당일 새벽 필사가들이 왔을 때 완성되어 있었다는 일화가 유명하다.

    차이콥스키 ‘로코코 주제에 의한 변주곡’은 7개의 변주로 이루어져 있다는 점에서 변주곡 같지만, 실상은 첼로 협주곡에 가까운 독특한 작품이다. 모차르트를 그리며 18세기 로코코풍으로 쓰여진 이 곡은 화려한 장식음과 기교가 돋보이는 만큼 첼리스트라면 한번쯤 거쳐야할 수작으로 평가된다. 협연은 첼리스트 여미혜가 맡는다.

    여미혜는 뛰어난 테크닉과 내면 깊숙이 솟아나는 자연스러운 음악성을 지닌 연주자로 평가받는 첼리스트이다. 2013년 도이치 그라모폰에서 한국 첼리스트 최초로 생상스와 엘가 협주곡을 담은 음반을 발매하여 큰 호응을 얻었으며 국제적 명성의 클래식 음악 페스티벌과 유수 오케스트라에 초청받았다. 현재 비엔나 IMK 음악감독으로 재직, 코스모폴리탄 트리오 비엔나의 멤버로 유럽 전역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는 이번 부천필과의 협연에서 풍부한 음색과 탁월한 표현력을 통해 청중을 로코코 시대의 궁정 연회로 초대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장윤성 상임지휘자는 여기에 멘델스존 교향곡 제4번을 더하여 풍요로운 여름의 색채를 덧칠한다. 여행을 좋아하던 멘델스존이 로마의 맑은 풍광에 영감을 받아 작곡하여 ‘이탈리아 교향곡’으로도 불리는 이 곡은 시종일관 찬란한 태양이 연상되는 작품이다. 특히 1악장과 4악장은 이탈리아 전통춤곡의 리듬을 따와 경쾌하고 활기찬 선율이 인상적이다.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78회 정기연주회 <조반니, 로코코, 이탈리아>는 2021년 8월 25일(수) 오후 7시 30분 부천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담대하고 명쾌한 지휘로 음악팬들의 귀를 사로잡아온 장윤성 지휘자가 선사하는 여름의 마지막을 즐기기에 제격인 음악회가 될 것이다.

     

    문의 부천시립예술단 사무국 032)327-7523

     
    부천시립예술단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진지한 프로와 꾸러기 썹이의 BIAF 탐구생활
    • BTS 성지순례 필수코스 - 핸썹이도 다녀왔썹
    • 핸썹이의 퇴근이 빨라진 이유?
    • 올 가을엔 펭수말고 핸썹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코로나19 팬데믹 파고(波高)를 넘는 노사상생의 힘

    코로나19 팬데믹 파고(波高)를 넘는 노사상생의 힘

    IMF 외환위기 이후 최악의 고용상황에 직면했...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