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1995, K리그 대상 시상식 2019 후보에 올라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8  09:15: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 감독상 및 베스트일레븐 전 부문 총 8명!

부천FC1995의 감독 및 선수들이 올 한해를 마무리 하는 ‘하나원큐 K리그 대상 시상식 2019 K리그2’ 후보에 올랐다. 


감독상 부문에는 송선호 감독이 후보에 올랐다. 베스트일레븐 골키퍼(GK) 부문에 최철원, 수비수 부문(DF)에 닐손주니어, 감한솔, 임동혁이, 미드필더(MF) 부문에 김륜도, 안태현 그리고 공격수(FW) 부문에 말론으로 총 7명의 선수가 후보에 올랐다. 


송선호 감독은 특유의 리더십으로 리그 막판 5연승을 달성했고 팀을 4위로 끌어올리며 준플레이오프 진출이라는 기적을 보여주었다.

  이미지  
 

최철원은 올 시즌 35경기에 출전하며 주전 골키퍼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순간마다 중요한 선방을 해주며 준플레이오프까지 부천의 골문을 지켰다. 수비수 부문 닐손주니어는 리그 37경기 전 경기 출장 그리고 수비수로 10골을 넣는 등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부천FC1995 올해의 선수로도 선정된 닐손주니어가 K리그 시상식에서도 베스트일레븐으로 선정될지 주목된다. 감한솔과 임동혁도 각각 33경기 2골 4도움, 32경기 3골 1도움으로 수비진에서의 활약을 증명했다. 

 

  이미지  
 


미드필더 부문 김륜도는 35경기 출전하여 6골 5도움을 기록했다. 중요한 순간마다 골을 넣으며 김륜도가 출전하면 패하지 않는다는 ‘륜도불패’라는 수식어까지 뒤따랐다. 안태현 역시 36경기 4골 2도움을 기록했다. 특히 안양과의 마지막 리그 경기에서 결승골, 준플레이오프 때 중요한 동점골까지 부천을 극적인 순간으로 이끈 선수 중 한명이다. 마지막으로 공격수 부문의 말론은 리그 10골을 기록하며 부천의 공격 진영에서 중요한 역할을 맡았다. 


‘끝날 때 까지 끝난 게 아니다’는 기적을 보여준 부천FC1995 선수들이 올 시즌 리그 베스트일레븐이 될 수 있을지 기대된다. 하나원큐 K리그 2019 시상식은 내달 2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 호텔에서 열린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2020년 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 “김장 채소쓰레기! 일반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하세요”
  • 부천시, <제26회 ITS 세계대회> 명예의 전당상 수상!
  • 부천시, 상수도 민원 신속히 처리한다! 겨울철 상수도 종합대책 추진
칼럼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부천시는 시세의 성장에 기여하는 법인세 규모가...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