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시정뉴스
부천시, 영화를 통해 아동의 목소리를 듣다제5회 아동권리영화제 성료
부천시청  |  moran2013@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27  10:20:49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는 지난 22일 시청 1층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에서 열린 제5회 아동권리영화제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27일 밝혔다.

  ▲ 제5회 아동권리영화제가 지난 22일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에서 열렸다.  
▲ 제5회 아동권리영화제가 지난 22일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에서 열렸다.

아동권리영화제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아동권리’를 주제로한 영화제로, 세이브더칠드런과 부천문화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부천시가 후원했으며 영화를 통해 아동의 목소리를 듣고, 아동을 존중하는 사회로의 인식변화를 목적으로 열렸다.

개막작으로 난민아동 보호에 대한 다큐멘터리영화 ‘기다림’(감독 에밀 랑발)을 상영했으며, 동두천 아프리카난민공동체 거주민들을 초청해 춤과 노래로 축하공연을 했다.

  ▲ 제5회 아동권리영화제 개막 축하 공연  
▲ 제5회 아동권리영화제 개막 축하 공연

영화제를 주최한 세이브더칠드런의 정태영 사무총장은 “부천시에서 아동권리영화제가 개최되어 기쁘다. 올해는 세이브더칠드런 창립 100주년이 되는 해인데 아직도 세계 곳곳에서 전쟁과 고통으로 고통받는 아동들이 있다”라며 “영화를 통해 세상 모든 아동들이 생존, 교육, 보호받을 권리가 있음을 알게 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박화복 아동청소년과장은 “부천시는 올해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앞두고 있다. 영화제를 통해 아동을 단순한 보호대상이 아닌 권리를 가진 주체로서 존중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아동권리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동청소년과 아동친화팀 032-625-3901]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2020년 3월까지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 “김장 채소쓰레기! 일반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하세요”
  • 부천시, <제26회 ITS 세계대회> 명예의 전당상 수상!
  • 부천시, 상수도 민원 신속히 처리한다! 겨울철 상수도 종합대책 추진
칼럼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부천시는 시세의 성장에 기여하는 법인세 규모가...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