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복사골문화이야기
부천시, ‘영화도시’ 조성 탄력받는다부천문화재단, 2018년부터 독립영화전용관으로 판타스틱큐브 운영
부천문화재단  |  mybcf@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29  15:56:1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가 영화진흥위원회 지원으로 '영화도시' 타이틀에 힘을 싣는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년, 이하 재단)은 2018년 1월부터 부천시청 내 상영관 판타스틱큐브를 독립영화전용관으로 운영한다. 운영주체는 부천시민미디어센터이며, 공간은 다음해 4월 개관할 예정이다.

영화진흥위원회는 11월 28일 한국독립영화 상영 기회 확대와 제작 활성화를 위해 지난 10월 진행한 '2017년 독립영화전용관 설립·운영 지원 사업'의 공모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판타스틱큐브가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최대 5년까지 적격 심사를 통해 해마다 지원금 1억여 원을 받을 예정이다.

  이미지  
 
지난해 첫 시작한 이 사업으로 현재까지 전국에 7개 전용관이 선발됐으며, 이들 중 경기도에선 부천 판타스틱큐브가 유일하다.

지난해 7월 70석 규모로 문을 연 판타스틱큐브는 그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작품 상영 등 굵직한 행사 위주로 활용돼 왔으나, 이번 선정을 계기로 ▲연간 상시 독립영화 상영 ▲국내·외 영화제와 협력사업 발굴 ▲영화제작 등 시민 대상 미디어교육 운영 ▲영화 관련 프로그램 확대 등 경기권 대표의 영화산업 중심지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한범승 부천시민미디어센터장 직무대행은 "부천은 국제적 영화제를 비롯해 영상콘텐츠 산업의 메카인 부천콘텐츠센터, 그리고 시민과 독립영화인들의 창작을 지원하는 부천시민미디어센터 등 영화도시로서 자산이 풍부하다"며 "독립영화전용관 운영을 통해 서울, 경기, 인천 등 영화와 미디어에 갈증을 느끼는 인접지역 인구들이 부천으로 많이 유입되고, 우리 시가 영화도시로 자리매김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사업의 심사위원들은 "부천 판타스틱큐브는 운영체계와 환경 여건이 전체적으로 우수해 운영 효율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이곳이 지역민 소통의 장이자 지역 영상문화 다양성이 발휘되는 무대가 되길 바란다"고 심사평을 밝혔다.

부천문화재단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수돗물, ISO22000 국제인증 획득!
  • 부천시, 청렴도 1등급…명실상부 청렴도시 인정
  • 부천시, <지방행정의 달인> 탄생!
  • <부팝몰>리프팅팩&워터크림-동안피부비법 대공개
칼럼
‘복사골’이 ‘유네스코’에 등재

‘복사골’이 ‘유네스코’에 등재

부천시가 세계 ‘유네스코’에 등재되었다. 대한...

고시공고 등 각종 정보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