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출동! 시민기자
‘암 투병 건이, 마운드에 오르다’림프종 투병 한건, 부천시 무한돌봄팀 도움 받아 잠실야구장서 시구
홍보기획관실 김은석  |  passionior@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9.04  08:25:35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 한건 군이 마운드에서 두산 이종욱 선수에게 공을 받고 있다.  
    ▲ 한건 군이 마운드에서 두산 이종욱 선수에게 공을 받고 있다.
    부천의 암 투병 중인 소년이 두산 베어스 경기 시구자로 마운드에 올랐다.

    지난 8월 31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스와의 경기에 시구자로 한 소년이 마운드에 올랐다. 소년의 이름은 한건(14). 건이는 두산의 이종욱 선수와 함께 올라 힘껏 공을 던졌다. 옆의 이종욱 선수를 비롯한 관중과 선수들 모두 건이에게 힘찬 박수를 보냈다.

    야구를 좋아하고 두산의 이종욱 선수의 팬인 건이는 현재 림프종암 투병 중이다. 무더운 여름 힘겨운 투병생활을 하던 건이를 위해 담당인 부천시 무한돌봄팀의 신명숙 사례관리사가 두산 베어스 이종욱 선수에게 사연을 보냈고, 사연을 들은 이종욱 선수는 지난 8월 9일 건이네 집을 직접 방문해 선물도 주고 이야기를 나누었다.

    그리고 이 선수는 약속을 했다. 다음에 두산 경기가 잠실에서 있을 때 꼭 초대하겠다고. 이 선수는 약속을 지켰다. 아울러 건이는 야구장을 방문한 것 뿐 아니라 경기의 시구자로 나서게 되었다.

    건이의 시구를 마친 후 갑작스럽게 내린 폭우로 경기는 취소되었다. 하지만 건이는 라커룸에서 다른 선수들의 사인도 받고 이야기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건이는 “야구장에 가서 선수들을 만나는 것만으로도 좋았는데 이렇게 마운드에 오를 수 있어서 정말 기분 좋았다”고 말하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이 선수도 “8월 초 건이를 만났을 때 보다 한층 밝아보여서 기뻤다”며 “오늘 이 시간이 건이에게 좋은 선물이 되었길 바라며, 꼭 건강을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건이를 돌보는 신명숙 사례관리사는 “무더운 여름에 암과 싸우며 건이가 많이 힘들어 하지만, 이 선수를 만났을 때만큼은 밝고 힘찬 모습을 보여주었다”며 “건이가 건강을 되찾을 때 까지 주변의 좋은 사람들과 함께 열심히 돕겠다”고 말했다.

    [사회복지과 무한돌봄팀 032-625-8460]

    홍보기획관실 김은석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장미축제 다음엔 여기!! 퉈퉈! 부천시티퉈!
    • 보랏빛여인 앞에서 쭈글이 된 사연
    • 요즘 부천FC가 잘나가는 이유?
    • 부천 소개팅은 여기!!! 소개팅 맛집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내년 2023년 6월 30일 정년퇴직, 40년...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