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시정뉴스
부천시, 주정차위반 과태료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나서체납 강력 대응…6월 중 체납 516건, 2천7백만 원 징수
부천시청  |  peachisland@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11  10:22:05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가 주정차위반 과태료 체납에 강력히 대응하고자 지난달부터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를 추진한 결과 총 65대(과태료 체납 942건, 4천9백만 원)의 번호판을 영치했다.

이중 52대(과태료 체납 516건, 2천7백만 원)의 과태료를 징수하고, 일시납부가 어려운 13대(과태료 체납 426건, 2천2백만 원)에 대해서는 분할납부하도록 조치했다.

시는 매년 늘어나는 주정차위반 과태료 체납액을 줄이기 위해 체납액 30만원 이상 5만4천789건(총 체납액 32억 원)에 대해 사전안내문을 발송하고 6월부터 번호판 영치에 나섰다.

단속반이 아파트단지 지하주차장을 비롯한 주택 밀집지역을 순찰하고 체납차량 발견 시 앞 번호판을 떼어낸 후 차량에 번호판 영치증을 남긴다.

영치된 차량 번호판은 별도의 벌금 없이 부천시 주차지도과(부천시 소사로 482(춘의동, 부천종합운동장))를 방문해 체납된 과태료를 납부하면 찾을 수 있다. 체납액이 커 일시 납부가 어려울 경우 분할납부도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이번 단속을 통해 과태료 체납차량은 도로를 운행할 수 없다는 인식을 갖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강력한 영치활동을 통해 성실한 납세자가 존경받는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차지도과 주차행정팀 032-625-9161]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얘, 너두 부천시정알고 혜택 받을 수 있어!
  • 혐오시설이 문화시설로! <부천아트벙커B39>개관
  • 전국 비보이!! 부천으로 가즈아~!…<제5회 부천전국비보이대회> 개최
  • <부천시립예술단 창단 30주년 기념콘서트> 개최!
칼럼
자치경찰제, 지방분권 마중물 되길

자치경찰제, 지방분권 마중물 되길

자치경찰제가 2020년부터 전면 시행된다. 자...

고시공고 등 각종 정보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