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원미뉴스
부천 중4동, 저장 강박 의심 독거노인가구 주거환경 개선집 내부에 쌓아놓은 쓰레기더미 치우고, 쾌적한 보금자리로 변신
부천시청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11  08:56:53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 원미구 중4동(동장 김은주)은 지난 7일 집안에 쓰레기를 쌓아두고 생활하는 저장 강박 의심 가구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진행했다.

      ▲ 중4동(동장 김은주)은 지난 7일 집안에 쓰레기를 쌓아두고 생활하는 저장 강박 의심 가구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진행했다.  
    ▲ 중4동(동장 김은주)은 지난 7일 집안에 쓰레기를 쌓아두고 생활하는 저장 강박 의심 가구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진행했다.

    대상자는 집 안에서도 휠체어를 타고 생활하는 70대 독거노인으로 비위생적인 주거환경이 건강에 해로울 뿐 아니라 화재 등 안전사고 위험 및 악취로 인해 이웃에게도 심각한 피해를 주고 있어 환경 개선이 시급했다.

    이에 중4동은 ‘저소득 취약계층 생활 안심케어(깔끄미사업)’와 연계해 집 안 가득 쌓여있던 쓰레기를 폐기하고 정리했다. 대상자는 처음에는 주거환경 개선에 대해 거부적인 태도를 보였으나, 깨끗해진 집을 보고는 만족감과 감사를 표했다.

      ▲ 저장 강박 의심 가구 주거환경개선이 완료된 모습  
    ▲ 저장 강박 의심 가구 주거환경개선이 완료된 모습

    이날 원미지역자활센터 자활기업인 ㈜한결쉐어링은 대상자 가정에서 약 3톤에 달하는 쓰레기를 수거하고, 오물로 덮혀 있던 방과 주방, 화장실을 청소한 후 소독·방역을 진행했다.

    이후 중4동은 대상자가 안정적인 주거환경에서 돌봄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장기요양등급을 신청했다.

    김은주 중4동장은 “향후에도 대상자가 사회적으로 고립되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리가 중요하다.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복지사각지대를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원미구 중4동 복지팀 032-625-5810]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진짜 대장이 왔다!! 많은 관심 부천으로!
    • 황희찬 풋볼페스티벌에서 부천핸썹 돌아버린 SSUL
    • 광기 찬란!! 부천명소 다 알려드림
    • 지금이 어느 땐데!!! 당신의 뇌 속에 새기는 두 글자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최근 유튜브에 올라온 ‘공무원의 광기를 보여주...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