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만화걸작선 32번째 작품, 만화가 이두호의 <바람처럼 번개처럼> 복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32번째로 <한국만화걸작선>을 통해 이두호의 야구만화 복간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12.18  15:48:56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은 ‘한국만화걸작선’ 32번째 작품으로 만화가 이두호의 <바람처럼 번개처럼>을 복간했다.

    만화가 이두호의 <바람처럼 번개처럼>은 1970년대 최고 인기 스포츠였던 야구를 테마로 한 작품이다. 스님이 되기 싫어 절을 떠나 신예 야구 투수로 거듭난 팔매가 경쟁과 내적 갈등, 우정 속에서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대다수 스포츠 만화가 극한의 상황에 부딪혔을 때 주변 동료와의 경쟁, 스포츠 단체전의 팀워크와 우정 등의 과정을 통해 성장하는 클리셰를 보여주지만, <바람처럼 번개처럼> 작품은 팔매 개인의 내면 성찰을 통해 야구인으로 성장해가는 스토리라인을 구축하여 당시 스포츠 만화에서 경험하기 힘든 개성 있는 이야기로 독자에게 다가갔다.

    이두호 작가는 복간을 기념하며 작가의 말을 통해“야구가 뭔지도 모르면서 야구만화를 그렸기에 팔매 같은 녀석이 태어났다.”고 소회를 밝혔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한국만화걸작선’은 시간이 지나 절판되거나 자료 부족 등으로 쉽게 만나볼 수 없는 우리 만화계의 보석 같은 명작을 발굴ㆍ복원ㆍ보존하는 사업이다. 이번 <바람처럼 번개처럼>을 포함해 지금까지 故 김종래 화백의 <마음의 왕관>, <엄마 찾아 삼만리>, 故 고우영 화백의 <대야망>, 허영만 화백의 <각시탈>, 박수동 화백의 <고인돌> 등 다양한 작품이 ‘한국만화걸작선’을 통해 출간됐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아카이브사업팀 김태훈 팀장은 “한국만화걸작선을 통해 복간된 작품들은 독자들에게 추억 속의 만화를 다시 읽는 즐거움을 제공하는 한편, 옛 우리 만화의 가치와 의미를 이어나가는 기회가 되고 있다.”면서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앞으로도 만화 문화를 보존하면서 시대를 융합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통해 만화에 대한 문화적 가치를 높이는데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두호 작가의 <바람처럼 번개처럼> (총 4권) 복간본은 전국 서점 및 온라인 서점에서 만날 수 있다. 

      이미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낮엔 누구나 가능하고, 밤엔 계약자만 가능한 것?
    • 부천에서도 수소차 충전이 가능해진다고요??
    • 다 된 그림에 커피 쏟아 킹 받았는데 이런 반전이?!
    • MZ를 공략하라!(feat. 점메추, 저출산대책)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최근 유튜브에 올라온 ‘공무원의 광기를 보여주...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