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복사골문화이야기
“부천시민이라 행복” 다함께 즐기는 생활문화 한마당26일까지 부천 곳곳서 무용, 합창, 오케스트라 등 장르별 생활문화 활짝
부천문화재단  |  mybcf@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22  09:50:28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 제3회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 기간 중 시민들로 구성된 오케스트라가 오정아트홀 무대에 올라 공연하고 있다.
    문화특별시 부천의 시민들이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 공연을 펼치며 부천시 곳곳을 생활문화로 물들이고 있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년, 이하 재단)은 지난 19일부터 시민 참여의 생활문화 공연을 펼치고 있다. 아이부터 어른까지 전 세대가 참여하는 이번 공연은 무용, 국악, 난타, 오케스트라 등 전통과 현대를 넘나드는 다양한 장르의 생활문화예술로 꾸며졌다.

    꿈의 합창단 소속 김선화(62‧부천 소사동) 씨는 공연을 마친 뒤 "생활문화 동호인들이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은데 축제를 통해 시민들과 함께 생활문화를 즐기고 공유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며 "부천에 거주한 지 어느덧 30년이 됐는데, 다른 지역의 친구들이 생활문화에 대한 지원이 활성화된 부천을 부러워한다"고 말했다.
      이미지  
    ▲ 제3회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 기간 중 이미희 필 무용단이 '부천의 향기'를 주제로 오정 아트홀에서 창작무용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연속으로 축제에 참여한 이미희 필 무용단 소속의 장수빈(19‧부천 중동) 양은 "축제 이름인 '다락'(多樂)처럼 저를 포함해 많은 시민들이 이번 축제를 즐기고 있다"며 "지난해와 달리 이번 축제는 더 많은 생활문화 동호인과 교류할 수 있어 즐겁고, 부천시민으로서 행복과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편 재단은 이달 14일부터 31일까지 올해 3번째를 맞는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 축제엔 생활문화동호회 159팀 1,715명이 참여한다.
      이미지  
    ▲ 제3회 부천생활문화페스티벌 '다락' 기간 중 안중근공원에서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축제는 ▲전시 및 아트마켓(8.14.~8.31, 복사골문화센터) ▲장르별 공연(8.19.~8.20, 부천시청 등 7개소) ▲프린지 공연(8.21.~8.24, 부천마루광장) ▲폐막공연 시민 뮤지컬 '흐르는 강물처럼'(8.26, 송내역 무지개광장) 등 전시와 공연 4개 분야로 구성해 진행한다. 특히 폐막공연은 시민 1,400여명이 대규모로 참여하는 등 지난해 참가규모인 400여명보다 1,000여명이 늘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부천문화재단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진짜 대장이 왔다!! 많은 관심 부천으로!
    • 황희찬 풋볼페스티벌에서 부천핸썹 돌아버린 SSUL
    • 광기 찬란!! 부천명소 다 알려드림
    • 지금이 어느 땐데!!! 당신의 뇌 속에 새기는 두 글자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진달래 동산과 첨단산업도시 부천

    최근 유튜브에 올라온 ‘공무원의 광기를 보여주...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