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3대국제축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한국단편 본선 진출작 발표!총 841편의 출품작 중 예심을 거쳐 36편 선정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  press@bifan.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5.10  17:12:09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BIFAN]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최용배, 이하 BIFAN)가 ‘한국단편’ 본선 진출작을 발표했다.

     지난 2월 22일부터 3월 18일까지 열린 공모를 통해 모두 841편이 접수되었고, 약 한 달 동안 치열하고 엄정한 예심을 거쳐 최종 36편이 선정되었다. 올해 ‘한국단편’ 예심은 영화평론가 김지미, 영화 프로듀서 김정영, 영화 저널리스트 한승희가 맡았다.
     
    올해 BIFAN의 한국단편 공모는 어느 때보다 뜨거웠다. 작품모집에 있어 예년 724편 대비 16%라는 양적 성장을 보였고, 이는 공모 이래 사상 최대치를 경신하는 것으로 BIFAN을 향한 국내 영화인들의 관심과 열기를 실감할 수 있는 대목이었다.
     
    ‘한국단편’ 본선 진출작 중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되는 작품은 27으로 전체 진출작의 87%를 차지하며 강세를 보였고, 유형별로는 극영화가 31편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애니메이션이 5편으로 다음을 이었다.
     
    ‘한국단편’ 예심에 참여한 예심위원들은 사회의 어두운 면면을 다룬 경향이 두드러졌다고 올해의 경향을 평가했다. 다뤄진 주요 담론은 취업, 갑질, 성폭력, 왕따, 치매, 짝사랑이었으며, “그 속에서도 젊은이 특유의 빛나는 유머감각과 통찰력 있는 한방이 있는 수작들도 꽤 있었다”고 평했다.
     
    예심위원들이 심사평과 함께 내놓은 심사 기준은 공통적으로 BIFAN 특유의 ‘판타스틱함’을 보여준 작품, 개성 있고 다소 거칠어도 특유의 패기와 박력으로 밀어붙인 작품, 대부분 남들 다 하는 이야기를 가장 자기답게 잘 한 영화를 높이 샀다고 밝혔다.
     
    ‘한국단편’에서 경쟁부문의 주목할 만한 가장 큰 변화는 기존 국제경쟁 섹션 ‘부천초이스: 단편’ 외에 국내경쟁 섹션인 ‘코리안 판타스틱: 단편’을 신설한 것이다. 이는 한국 판타스틱영화의 용기 있는 도전과 아름다운 성취를 좀 더 적극적으로 주목하고 응원하기 위함이다. ‘코리아 판타스틱’은 ‘부천초이스’와 같이 장편부문과 단편부문으로 나뉘며, ‘코리아 판타스틱: 단편’ 대상에는 상금 5백만 원이 수여된다.
     
    경쟁섹션에 진출한 작품은 7월 21일 개막하는 세계 최고 판타스틱 영화 축제 BIFAN에서 각각 ‘부천초이스: 단편’ 대상, 감독상, 관객상, ‘코리안 판타스틱: 단편’ 대상을 두고 경합을 벌인다.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Q&A]코로나19, 방역과 소독이 궁금하다
    • 부천시 다중이용시설 휴관 안내
    • 부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최종 선정
    • 부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적극 대응
    칼럼
    촘촘한 CCTV, 든든한 안전도시

    촘촘한 CCTV, 든든한 안전도시

    2020년 경자년 한 해가 저물어간다. 올해는...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