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울지마…우리가 있잖아!'부천FC 김건호 눈물, 토닥토닥
김덕영 시민기자(블로그)  |  kabbalah102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5.24  11:00:34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분하고 화도 나기도 했고요. " 5월 19일 고양과의 경기 후 김건호 선수는 서포터석 앞에서 얼굴을 들 수 없었다. 땀과 눈물이 범벅 돼 한동안 눈을 뜨지 못했다. 21일 아주대학교와 연습경기가 있었던 훈련장에서 만난 김건호는 환한 얼굴로 인사 했다. 팀이 패하면 자꾸 눈물이 난다는 김건호는 지난 경찰청과의 경기에서도 눈물을 보였었다.
 
"자꾸 울면 안 되는데 고치려고 노력중입니다" 라고 말하는 김건호는 서포터에게 인사를 제대로 못한 것을 아쉬워했다. 
 
  이미지  
 
 
 
19일 고양과의 경기 후 눈물을 보인 김건호에게 헤르메스는 ‘김건호! 김건호!’를 외치며 환호했다. 고양의 페널트킥 사인이 원정석에서는 김건호 선수의 몸에 맞아서 선언된 것으로 보여 팬들은 아쉬워했다. 경기 후 영상분석 결과 같은 팀 다른 선수에게 맞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원정경기에 다녀온 한 서포터는 누구한테 맞은 것은 중요한 게 아니다. 열심히 뛰어준 김건호와 부천FC 선수들에게 모두 고마울 뿐이다라고 전했다.
 
김건호의 몸에는 아버지가 붙여준 'LOCOHO'가 따라다닌다. "용기가 희망을 뜻한다"는 이 말은 그의 분신이다. 김건호는 "다음 경기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말했다.
김덕영 시민기자(블로그)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최근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출범!
  • 7월 1일, 광역동 시행...10개 행정복지센터, 28개 주민지원센터 체제
  • 부천 대장동 일원, 수도권 3기 신도시로 지정…2만 세대 공급
  • 부천시, 전국 최초 <어르신 전용 세무민원실> 신설‧운영
칼럼
봉사활동은 나를 살찌우는 자양분

봉사활동은 나를 살찌우는 자양분

아침에 눈을 뜨면 매일 같이 끔찍한 사건들이 ...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