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 U-18, 포항제철고 꺾고 챔피언십 8강 진출! 대회 최대 이변 연출K리그 U-18 챔피언십 대회 16강서 1-0 승리
부천FC  |  bfcmedia@bfc1995.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8.06  10:29:2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K리그 산하 18세 이하 유소년 팀의 최강자를 가리는 ‘2015 K리그 U-18 챔피언십’대회에서 최대 이변이 일어났다.

부천FC1995 U-18(이하 부천)가 4일 청림구장에서 열린 ‘2015 K리그 U-18 챔피언십’ 16강에서 강력한 우승 후보 포항스틸러스 U-18(포항제철고)을 1-0으로 꺾고 8강에 진출하는 파란을 일으켰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주최하는 ‘K리그 U-18 챔피언십’은 K리그 산하 22개 유소년 팀이 모두 참가해 유소년 클럽의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로 명실상부 고등부 최고대회다.

이날 부천은 포항에 역습을 허용하며 수차례 실점 위기를 맞았지만 골키퍼 이호창의 선방 덕분에 실점을 내주진 않았다. 전반전을 0대 0 무승부로 마치고 맞이한 후반전에서는 양 팀이 팽팽한 공방전을 펼치던 중 후반 40분 김호진의 천금 같은 결승골로 부천에 승리를 선물했다.

부천이 16강에서 상대한 포항은 이번 대회 홈팀이었을 뿐 아니라 조별리그에서 죽음의 조라 불린 C조에서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해 강력한 우승 후보로 손꼽혔다.

반면 이번 대회에서 안양공고와 제주유나이티드 U-18팀과 함께 F조에 속했던 부천FC U-18은 3팀 모두 1승 1패로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부천FC U-18의 손태호 감독은 “포항을 이겨서 정말 기쁘다. 상대는 리그에서 손꼽히는 강호다. 때문에 선수들에게 부담감을 내려놓고 자신 있게 플레이 하라고 주문했는데 잘 따라줬다. 더운 날씨와 빡빡한 일정 속에서도 열심히 뛰어주는 선수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손 감독은 “FC서울 U-18(오산고)팀과는 경기를 해봐야 알겠지만, 자신 있게 우리의 것을 할 생각이다. 체력적으로 잘 회복하고, 경기에 집중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FC U-18은 오늘(6일,목) 저녁 8시 30분 양덕 2구장에서 FC서울 U-18(오산고)을 상대로 4강에 도전한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착한미생물 EM 무료로 받아가세요
  • 부천시, 겨울철 자연재난 대비 비상체제 돌입!...내년 3월 15일까지
  • 부천시,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 나서다!
  • 부천시, 제3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대상 ‘최우수상’
칼럼
‘그린시티(Green city)’ 부천의 과제

‘그린시티(Green city)’ 부천의 과제

부천시가 환경부 주관 ‘그린시티(Green c...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