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출동! 시민기자
따뜻한 이웃사랑 연이은 실천“사랑의 뽁뽁이”- 춘의동 자율방범순찰대 저소득 취약계층 단열보온재 시공 -
부천시청  |  leh134652@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12.01  11:52:16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시 원미구 춘의동자율방범순찰대(대장 조민석)는 11월27일(목) 관내 독거노인 등 저소득 취약계층 20가구를 대상으로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단열보온재 에어캡 '뽁뽁이' 부착사업을 추진했다.

    춘의동자율방범순찰대는 작년부터 주거환경이 열악한 독거노인 등 저소득 취약계층에 대해 단열보온재 에어캡 지원사업을 추진하여 지역주민으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고 올해도 추워지기 전에 서둘러 '뽁뽁이' 부착사업을 마무리한 것이다. 주거환경이 열악한 에너지빈곤층인 저소득 취약계층은 현관과 창문을 통해 열 손실량이 높기 때문에 여닫는 문과 폐쇄된 문에 따라 '뽁뽁이' 부착방법을 달리하는 맞춤형 시공이 필요했다.

    시중에 이른바 뽁뽁이로 불리는 공기 기포를 넣은 에어캡이나, 문풍지 등이 추워지는 날씨에 전기 요금까지 오른다니 난방비를 아끼기 위해 인기가 높다.
    값싸고 간단한 단열보온재를 이용하여 틈새만 잘 막아도 실내온도를 3도까지 올릴 수 있어 중요한 월동준비 항목이 된 것이다.


    “사랑의 뽁뽁이”시공을 받은 김영춘(가명,75세)할머니는 "세상에 기술이 좋아져 이런 것도 있네요. 보기도 이쁘고 바로 아늑해진 것이 좋아요. 작년 겨울에 외풍이 심해 비닐막이라도 치고 싶었는데 늙은이 추울까봐 이렇게 마음써주니 정말 고맙습니다."라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자율방범순찰대를 격려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한 춘의동 이정희 동장은 "평소 지역사회 안전을 책임지는 자율방범순찰대가 어려운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2년 연속 자원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 훈훈한 미담이 되고 있다. 앞으로도 복지그늘 없는 행복한 춘의동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미지  
     

    [원미구 춘의동주민센터 032-625-5767]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로보파크 데이트 시뮬레이션 with 썹
    • 별빛마루도서관 탈출핸썹
    • 짜증나고 지칠 때 이 노래를 들어보썹!
    • 시원한 여름 산책코스 추천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내년 2023년 6월 30일 정년퇴직, 40년...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