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3대국제축제
아시아 영화계의 거장, 웨인 왕!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관객들과 뜻깊은 만남 가져
PiFan  |  press@pifan.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7.21  12:42:21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지난 20일, 아시아 영화계의 거장 웨인 왕 감독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김영빈, 이하 PiFan)에 방문해 관객들과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조이 럭 클럽(1993)>, <스모크(1995)>로 이름을 알린 웨인 왕 감독은 아시안-아메리칸 영화의 대부로 불리며, 다문화적인 경험과 정체성의 고민을 담아낸 영화들로 명성을 얻었다. 올해 PiFan에서는 국내에 소개되지 않았던 웨인 왕의 작품 중 장르영화인 <인생은 싸고 화장지는 비싸다>를 상영한 후, 웨인 왕 감독과 관객과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코미디와 미스터리, 호러가 결합한 이 작품은 웨인 왕이 1989년에 연출한 작품으로, 공개 당시 피, 섹스, 폭력이 어우러진 독특한 내용에 X등급 논란이 이르기도 했다.

      ▲ 웨인 왕 감독 - 관객과의 대화  
    ▲ 웨인 왕 감독 - 관객과의 대화

    영화제 기간 단 한 번만 상영하는 데다 웨인 왕 감독과의 대화가 마련되어 일찌감치 매진될만큼 관객들의 큰 기대를 모았다. 웨인인 왕은 관객과의 대화에서 “지금도 이런 대담한 영화를 만들 생각이 있느냐”는 한 관객의 질문에 “앞으로는 보다 새로운 언어, 다른 방식의 영화를 제작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또한, 젊은 감독들에게는 독특한 영화적 언어나 감정을 표현해보길 권유했다.

      ▲ 웨인 왕 감독 - 마스터클래스  
    ▲ 웨인 왕 감독 - 마스터클래스

    이후 아시아 판타스틱영화 제작네트워크(NAFF)의 아시아 신진 영화인들을 위한 장르 영화 전문교육 프로그램인 ‘환상영화학교’에서 진행하는 마스터 클래스에도 참석하여 참가자들과 의미있는 시간을 보냈다.

    한편, 17일 개막 이후 주말동안 다양한 영화 프로그램과 문화 행사로 축제 분위기를 한껏 올린 PiFan은 오는 27일까지 부천시 일대에서 열린다.  

    PiFan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Q&A]코로나19, 방역과 소독이 궁금하다
    • 부천시 다중이용시설 휴관 안내
    • 부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최종 선정
    • 부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적극 대응
    칼럼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도시 부천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도시 부천

    이제 주차도 로봇이 대신해 준다. 국내 최초 ...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