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한국 만화 전시 개최- 10월 31일부터 뉴욕 한국문화원에서 오프라인 해외전시 개최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0.20  10:05:32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은 한국의 대표 웹툰을 소개하는 만화 전시 ‘Bang! K-webtoon’을 2022년 10월 31일부터 12월 16일까지 뉴욕 한국문화원에서 개최한다.

    ‘Bang! K-webtoon’은 대중예술의 메카인 뉴욕에서 열리는 ‘K-Drama 신드롬’의 원천 콘텐츠로 세계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웹툰의 매력을 뉴요커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에는 미국 만화계의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2022 아이즈너 어워즈’ 베스트 웹코믹 부문 후보 오른 <나빌레라>(글 HUN, 그림 지민), 화려한 그림체로 드라마도 세계적 인기를 얻은 <여신강림>(야옹이), 조선 22대 왕 정조의 로맨스를 다룬 <옷소매 붉은 끝동>(각색·콘티 도파민/페나, 작화 CreativeSUMM) 작품들이 참여한다.

    현대의 감각적인 웹툰은 물론, 한국의 정서와 의상 그리고 예술미를 갖춘 웹툰을 마련함으로써, 드라마 원천 콘텐츠로서의 웹툰의 대중적 가치뿐만 아니라 디지털 콘텐츠를 통한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는 한국 웹툰을 알릴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 <옷소매 붉은 끝동>은 서울역사박물관의 협조를 통해 ‘곽장양문록’ 및 ‘궁녀사’ 등의 자료를 전시하여 조선시대 궁녀의 삶에 대한 이해를 풍부히 하고자 한다. 더불어 작품의 주요 배경지 ‘국가지정 명승인 광한루원’ 소재지인 남원시와 문화재청의 협조로 곤룡포, 상궁복식 등의 전시 연출을 통해 한국 전통 한복의 아름다움을 알릴 예정이다.

    뉴욕한국문화원 최현승 문화원장 직무대행은 “한국을 넘어 글로벌 무대로 도약하고 있는 K-웹툰과 한국 만화가 K-POP에 이은 또 하나의 한국을 대표하는 한류 콘텐츠로 성장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 라고 말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신종철 원장은 “지속적인 해외공관과 연계한 만화전시 개최를 통해 한국 웹툰을 널리 알리고 서로의 문화의 차이를 존중하고 국경을 뛰어넘어 교류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미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부천의 자랑! 기적의 사나이! 그가 왔다!!
    • 드디어 만났썹(feat. 신과 함께)
    •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
    • 2022 이것만은 꼭 알고 갑시다!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기고] 꺾이지 않는 마음

    [기고] 꺾이지 않는 마음

    후반 추가시간 팽팽했던 승부를 가른 결승골. ...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