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네트워크뉴스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자녀성장지원사업 「다독다독」 ‘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진행박물관 일일체험 : 초벌하고 놀자!
부천시청  |  leh134652@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9.06  15:15:15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오욱제)는 지난 9월 3일(토) 부천시립박물관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 「다독다독」의 일환으로 ‘박물관 일일체험 - 초벌하고 놀자!’프로그램을 진행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올해로 3년째 진행 중인 자녀성장지원사업 「다독다독」은 자녀가 어릴 때부터 바른 정서를 함양하고 바람직한 행동을 위해 교육적인 책을 매개로 좋은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이 사업은 자녀를 대상으로 하는 놀이독서 프로그램(각 8회기), 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부모코칭(각 2회기), 자녀와 부모가 함께하는 요리체험(각 1회기) 그리고 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1회기)로 구성되어 있다. 그 중 추억만들기 프로그램은 작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되었으나, 올해는 대면 체험활동으로 진행되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부천시립박물관에서 진행한 이번 프로그램은 초벌 된 도자기에 그림을 그리는 체험을 통해 아이들이 쉽게 접해보지 못하는 도자기 성형과정을 살펴보고, 여러 가지 색깔로 초벌도자기에 그림을 그려 자신만의 도자기를 직접 만드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엄마와 함께하는 체험활동에 참여함으로써 부모-자녀 간의 유대감을 한층 더 강화시킬 수 있었다.

     

    센터 담당자는 “엄마와 함께하는 체험활동을 통해 평소에는 하지 못하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고 부모와의 의사소통이 촉진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싶었다. 한 달 후에 수령 할 도자기는 실생활에도 활용할 수 있어 사용할 때마다 엄마와의 좋은 추억을 되새길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며, “본 프로그램을 통해 자녀와 부모가 함께하는 즐거운 추억들을 하나씩 쌓아가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자녀성장지원사업「다독다독」‘엄마와 함께하는 추억만들기’ 를 진행했다.

    이번 활동에 참여한 한 대상자는 “가까운 곳에 이런 좋은 시립 박물관이 있어서 다양한 주제의 박물관을 관람하고, 엄마와 함께 도자기에 그림을 그리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좋았다”며 참여 소감을 밝혔다.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032-327-1370]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인형에 눈썹이 없는 이유
    • 대입면접! 한방에 끝내주겠어!!
    • 찐팬? 가짜팬? 가려내는 핸썹고사 실시
    • 핸썹투어_외국인도 반한 부천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부천이라는 도시

    부천이라는 도시

    ‘도시’를 생각했다. 가장 먼저 이미지가 떠올...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