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출동! 시민기자
아카데미로 가는 보증수표 BIAF 열린다.10월 22일 오후 6시, BIAF 2021 개막식 온라인 생중계
백선영 시민기자(복사골)  |  1000djraj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21  14:21:38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2021년 10월 22(금) ~ 10월 26일(화) 5일간 한국만화박물관과 CGV부천에서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ucheon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이 개최된다. 올해 23회째다.

      ▲ BIAF2021 개막작 항구의 니쿠코 (BIAF제공)  
    ▲ BIAF2021 개막작 항구의 니쿠코 (BIAF제공)

    개막식에는 홍보대사 위클리(weeekly) 이수진을 비롯해 BIAF2020 공로상 수상자이자 마스터 클래스를 진행할 <설국열차> 원작자 뱅자맹 르그랑 작가, 심사위원장 와타나베 아유무 감독, 심사위원 김혜리 평론가, 윤단비 감독, 아드리앙 메리고우 감독, 론 다인스 프로듀서 겸 감독, 황현성 음악감독이 참석한다. 또, 홍보대사 이수진이 속한 그룹 위클리가 화려한 개막공연으로 지원사격을 할 예정이며, 개막식 사회자로는 배성재 아나운서와 BIAF2021 음악상 심사위원을 맡고 있는 배우 전효성이 함께 나선다.

    BIAF2021 개막식은 10월 22일(금) 오후 6시에 BIAF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되며, 개막식 후에는 개막작 <항구의 니쿠코>가 국내 최초로 공개된다. <항구의 니쿠코>는 BIAF2020 장편 대상 수상자이자 심사위원장 와타나베 아유무 감독의 신작으로, 작은 항구마을에서 사는 모녀 니쿠코와 키쿠린의 아름다운 성장 이야기를 통해 따뜻한 위로를 선사할 작품이다.

    개막작 <항구의 니쿠코>를 비롯해 전 세계 116개국 2,908편의 역대 최다 출품을 기록한 BIAF2021은 심사를 거쳐 선정된 36개국 131편이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간의 영화제 일정 동안 관객들과 만난다. 모든 상영은 실내 거리두기 정책과 방역 수칙을 준수해 오프라인으로 진행하며, 잡 세미나 등 온라인으로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함께 준비했다. BIAF 사무국에서는 “한 해 동안 지치고 힘든 일상을 애니메이션의 즐거움을 통해 위로할 수 있는 영화제가 되길 바란다. 더불어 안전한 영화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선정작품 관람은 온라인, 현장 예매 모두 가능하지만 거리두기로 인해 빠른 매진이 예상됨으로 관람을 원한다면 서두르길 권한다.

     

    BIAF -경기도 부천시 길주로1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비즈니스센터 302호

             https://www.biaf.or.kr/kr/#homePage

    백선영 시민기자(복사골)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짝꿍님들을 위한 굿 뉴스! 모르면 손해!!
    • 부천핸썹, 봉투 건네다 적발?!
    • 부천핸썹 짝꿍 선발 이벤트 \'짝꿍님들, 어서오손~\'
    • 부천핸썹, 알고 보니 부천 묵은지?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공약과 신뢰 그리고 민주주의

    공약과 신뢰 그리고 민주주의

    약속은 신뢰다. 아침마다 신경 쓰는 출근 시간...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