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1995, 연승으로 ‘자스민’ 본색 드러냈다-프로 데뷔 11주년 한지호 개인 통산 K리그 40호골, 박창준 구단 최초 국내 선수 두 자릿수 득점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06  11:15:30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FC1995(이하 부천)가 안산그리너스(이하 안산)를 상대로 승리하며 ‘자스민’(자신감, 스피드, 민첩성) 축구의 본색을 드러냈다.

     

    부천은 지난 5일(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28라운드에서 2:1의 스코어로 승리해 승점 28점(7승 8무 13패)으로 리그 순위 9위로 한 단계 올라서 중위권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귀중한 득점으로 승리에 기여한 득점자들은 팀 승리와 의미 있는 개인 기록 달성도 함께 거머쥐었다.

     

    ‘베테랑’ 한지호는 전반 9분 역습 상황에서 조현택의 패스를 받아 곧 바로 슈팅해 상대의 기선을 제압하는 득점을 기록하며, 시즌 2호 골과 개인 통산 K리그 40호 골을 달성했다. 

     

    ‘기록의 사나이’ 박창준은 박스 안 위험 지역에서의 몸싸움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유도해 직접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추가 골을 뽑아내며 구단 최초로 국내 선수로서 한 시즌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한 첫 선수로도 기록됐다.

     

    이날 경기 직후 이영민 감독은 “승리를 위해 헌신해 준 선수들이 대견하다. 남은 8경기도 집중해서 더 나은 결과를 가져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부천은 이번 연승을 발판으로 ‘자스민’ 축구가 더 깊게 우러나 다가오는 가을, 팬들을 위한 깊은 선물이 되길 바라고 있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추석 장볼 때 이것 꼭 챙기세요
    • MBTI로 알아보는 친해지길 바라
    • 취준생을 위한 면접비법 대방출
    • 커피 시키신 분~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코로나19 팬데믹 파고(波高)를 넘는 노사상생의 힘

    코로나19 팬데믹 파고(波高)를 넘는 노사상생의 힘

    IMF 외환위기 이후 최악의 고용상황에 직면했...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