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1995, 연승으로 ‘자스민’ 본색 드러냈다-프로 데뷔 11주년 한지호 개인 통산 K리그 40호골, 박창준 구단 최초 국내 선수 두 자릿수 득점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06  11:15:30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FC1995(이하 부천)가 안산그리너스(이하 안산)를 상대로 승리하며 ‘자스민’(자신감, 스피드, 민첩성) 축구의 본색을 드러냈다.

     

    부천은 지난 5일(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28라운드에서 2:1의 스코어로 승리해 승점 28점(7승 8무 13패)으로 리그 순위 9위로 한 단계 올라서 중위권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귀중한 득점으로 승리에 기여한 득점자들은 팀 승리와 의미 있는 개인 기록 달성도 함께 거머쥐었다.

     

    ‘베테랑’ 한지호는 전반 9분 역습 상황에서 조현택의 패스를 받아 곧 바로 슈팅해 상대의 기선을 제압하는 득점을 기록하며, 시즌 2호 골과 개인 통산 K리그 40호 골을 달성했다. 

     

    ‘기록의 사나이’ 박창준은 박스 안 위험 지역에서의 몸싸움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유도해 직접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추가 골을 뽑아내며 구단 최초로 국내 선수로서 한 시즌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한 첫 선수로도 기록됐다.

     

    이날 경기 직후 이영민 감독은 “승리를 위해 헌신해 준 선수들이 대견하다. 남은 8경기도 집중해서 더 나은 결과를 가져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부천은 이번 연승을 발판으로 ‘자스민’ 축구가 더 깊게 우러나 다가오는 가을, 팬들을 위한 깊은 선물이 되길 바라고 있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장미축제 다음엔 여기!! 퉈퉈! 부천시티퉈!
    • 보랏빛여인 앞에서 쭈글이 된 사연
    • 요즘 부천FC가 잘나가는 이유?
    • 부천 소개팅은 여기!!! 소개팅 맛집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내년 2023년 6월 30일 정년퇴직, 40년...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