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267일만의 출전! 김강산, “내 자신이 단단해져야 한다”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7.07  09:08:05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FC1995(이하 부천) 수비수 김강산이 지난 주말 부산아이파크(이하 부산)을 상대로 올 시즌 첫 출전이자 지난 시즌 이후 267일 만에 리그에 나서 풀타임을 소화했다. 2명이 퇴장당한 악재 속에서도 상대 공격진을 단단히 묶는 투혼을 보여주면서 승점 1점을 획득하는데 기여했다.


    올 시즌 첫 출전한 김강산은 “팀이 어려운 상황이었음에도 승점을 가져올 수 있어서 좋았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강산은 오랜 재활 기간 동안 스스로 마음을 다졌다. 김강산은 “부상으로 오래 뛰지 못한 상황에 마음이 불편했다. 내 자신이 더 단단해져서 준비하자는 마음가짐으로 재활에 임했고, 이번 경기 출전까지 잘 준비했던 것이 경기장에서 많이 나왔던 것 같다”고 했다.


    이어 “현재 몸 상태는 100%다. 그만큼 재활기간 동안 열심히 노력했고 경기장 위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에만 집중했다”고 했다.


    부천은 부산전 무승부를 기록하며 순위를 한 단계 위로 끌어올렸다. 군 복무를 마친 안태현과 최철원의 합류와 더불어 김강산까지 본격적으로 합류하며 하반기 부천의 수비진이 보다 더 단단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강산은 “팀 경기력과 분위기가 서서히 올라가고 있다. 시즌 초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해 개인적으로 아쉽고 팬들에게 죄송한 마음도 컸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고 순위를 더 끌어올릴 수 있도록 하겠다. 플레이오프라는 무대까지 부천을 올리고 싶다”며 각오를 밝혔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여기 아세요? 부천핫플
    • 핸썹이도 만드는 간편떡국
    • 귀여운 크리스마스 선물 도착이요!
    • 건강보험료가 오르면 생기는 일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사람중심 기업가 정신에 입각한 전공과 연계한 보임이 조직원들에 대한 최고의 복리후생이다

    사람중심 기업가 정신에 입각한 전공과 연계한 보임이 조직원들에 대한 최고의 복리후생이다

    사람중심 기업가정신이란 ‘기업가정신, 리더쉽 ...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