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1995, 2021시즌 주장 조수철, 부주장 박태홍·박준희 임명!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1.13  14:35:00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FC1995가 2021시즌 주장에 조수철, 부주장에 박태홍과 박준희를 임명했다.


    주장 조수철은 2017년 부천으로 이적하며 팀의 중원을 책임졌다. 군 복귀 후 2019시즌 부천의 준플레이오프 진출에 기여했으며 지난 시즌에도 리그 한 경기를 제외한 모든 경기에 출전하며 팀의 주축 미드필더로 자리매김 했다. 팀이 필요할 때 마다 득점을 성공시키며 중원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그리고 조수철은 그의 프로생활 첫 주장직에 임명되어 2021시즌 부천을 이끌게 된다.


    조수철은 “감독님께서 믿어 주신 것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한다. 이번에 새로 들어온 선수들과 어린 선수들이 많다. 팀의 고참이기는 하지만 먼저 다가가며 즐거운 팀 분위기를 만들고 싶다. 동료 선수들을 다독이고 서로 칭찬하며 선수단이 끈끈한 모습을 갖추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올 해 부주장은 이전과는 다르게 두 명의 부주장인 박태홍과 박준희가 임명됐다. 두 선수 모두 많은 프로 경험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선수단을 보다 더 똘똘 뭉치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주장 박태홍은 “훈련장에서는 열심히 축구에 집중하면서도 훈련 후에는 선수들과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노력 할 것이다. 동네 형 같은 친근함으로 어린선수에게 다가가면서 활기찬 선수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부주장 박준희는 “이번에 새로운 선수들이 많이 합류하였고 모두 다 실력도 뛰어나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선수들이 축구에 집중하면서도 우리 목표에 맞게 팀 조직력을 끌어 올릴 수 있도록 주장을 서포트 하는 역할을 하겠다”라고 다짐했다.


    부천FC1995 이영민 감독은 “주장, 부주장을 임명하면서 경기장 안팎으로 밝은 선수단 분위기를 만들고 싶다. 고참 선수들의 경험과 지혜를 많은 선수들과 공유를 하기를 바라고 좋은 분위기 속에서 시즌을 맞이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Q&A]코로나19, 방역과 소독이 궁금하다
    • 부천시 다중이용시설 휴관 안내
    • 부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최종 선정
    • 부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적극 대응
    칼럼
    촘촘한 CCTV, 든든한 안전도시

    촘촘한 CCTV, 든든한 안전도시

    2020년 경자년 한 해가 저물어간다. 올해는...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