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부천FC1995 U-18, 춘계고등연맹전 결승 진출!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1  08:44:46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이미지  
     

    부천FC1995 U-18팀이 ‘제 56회 춘계고등연맹전' 결승에 진출했다. 


    부천 U-18팀은 경남 합천 용주 2구장에서 열린 고양고등학교와의 준결승에서 김현서와 이승원의 멀티골에 힘입어 3:1로 물리치며 결승에 진출했다.


    부천은 이번대회 조별리그에서 경기광문고와 서울광문고를 각각 1:0, 4:0으로 승리 하며 16강에 진출했다. 토너먼트에서는 접전이 펼쳐졌다. 16강전에서는 상주 U-18를 상대로 2:1로 이겼으며 8강전에서는 유성생명과학고와 승부차기까지 가는 끝에 2:2(PSO6:5)로 이기며 4강에 진출했다. 


    고양고와의 준결승에서 부천은 경기 내내 주도권을 잡으며 경기를 운영했다. 경기 시작과 동시에 골을 넣은 부천은 전반에만 2골을 넣으며 승기를 챙겼다. 후반 중반 1골을 헌납했지만 경기종료 5분여를 남기고 이승원의 중거리슛으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결승에 진출은 부천은 서귀포고등학교와 우승컵을 다투게 된다.


    부천 U-18 박문기 감독은 승리 직후 “말로 표현 안 될 만큼 기쁘다. 창단 후 처음으로 결승을 가게 됐는데 우리 아이들에게 고맙고 이번 기회를 통해 우리 팀도 알릴 수 있어서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무엇보다 조직력을 많이 향상하려고 했고 모든 선수들이 한 팀이 되길 위한 노력을 했다. 경기 하면서도 항상 ‘자신감을 가지고 뛰어라’ 라고 말을 한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결승전을 앞두고 “정말 마지막 후회 없는 경기 하겠다.”며 다짐했다. 


    이날 두 골을 득점한 이승원은 “쉽지 않는 경기였지만 선수들이 다 같이 뭉쳐서 이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세 번째 골에 대해서는 “경기 중반 상대에게 압박이 오는 상황에 대비한 연습을 했었는데 연습한대로 그 상황에서 슛을 했고 그게 들어갔다.”며 그 때의 상황을 전했다. “마지막 경기까지 열심히 뛰어 좋은 성적을 거두고 싶다. 우승하고 싶다.”며 결승전 다짐을 밝혔다.


    ‘제 56회 춘계고등연맹전’ 결승전은 10일(목) 오전 11시 경남 합천 용주 2구장에서 펼쳐지며, 스포티비2에서 생중계한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Q&A]코로나19, 방역과 소독이 궁금하다
    • 부천시 다중이용시설 휴관 안내
    • 부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최종 선정
    • 부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적극 대응
    칼럼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도시 부천

    시민이 행복한 스마트도시 부천

    이제 주차도 로봇이 대신해 준다. 국내 최초 ...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