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시정뉴스
부천동, 도로변 곳곳에 방치된 노끈 일제 정비“꾸준한 정비 활동으로 살기 좋은 부천동 만들어요”
부천시청  |  eunh0903@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24  09:20:09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동행정복지센터(동장 이형노)는 지난 22일 신호등 및 전신주 등에 방치된 불법 광고물 잔재물을 대대적으로 정비하였다.

    대상은 도로변 곳곳에 방치된 철거 후 남은 현수막 노끈으로, 이는 지역주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며 도시 미관을 저해하는 주요 원인이었다.

      ▲ 지난 22일 부천동에서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를 대대적으로 실시하였다.  
    ▲ 지난 22일 부천동에서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를 대대적으로 실시하였다.

    가로정비팀 직원 5명이 도로변 불법 현수막 게첨으로 인해 쌓여온 노끈 제거작업 총 160건을 시행하였으며, ▲역곡역 북부사거리 ▲부천종합운동장역 사거리 ▲까치울역 사거리 ▲춘의역 사거리 ▲도당사거리 부근을 주요 정비하였다.

      ▲ 지난 22일 부천동에서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를 대대적으로 실시하였다.  
    ▲ 지난 22일 부천동에서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를 대대적으로 실시하였다.

    작업을 지켜보던 지역 주민 A씨는 “전신주에 묶인 줄들이 버드나무처럼 늘어져 흉물스러웠는데 폭염 속에서도 정비 작업을 하는 공무원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 부천동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 전-정비 후 모습  
    ▲ 부천동 불법광고물 잔재물 정비 전-정비 후 모습

    이형노 부천동장은 “지난 1월부터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현수막 등 각종 불법 광고물의 잔재물을 매일 같이 정비하고 있으며, 꾸준한 정비활동으로 쾌적한 부천동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동은 잔재물 정비를 주요 도로변에서 골목길로 확대해나가고 있으며, 높은 곳에 있어 손길이 닿지 않는 현수막 끈의 경우 시설물 관리자인 한전 등에 통보해 정비하고 있다.

    [부천동 생활안전과 032-625-5300]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Q&A]코로나19, 방역과 소독이 궁금하다
    • 부천시 다중이용시설 휴관 안내
    • 부천시,‘스마트시티 챌린지 본 사업’최종 선정
    • 부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적극 대응
    칼럼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노인복지정책은 계속된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노인복지정책은 계속된다

    살아오면서 국내외적으로 이렇게 소란스러울 때가...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