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스포츠부천부천FC와 하나여자 농구단
[BFC_인터뷰] 김영찬, “팀 승격 위해 헌신 하겠다”
부천FC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24  09:33:18
트위터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코로나19로 리그가 잠정 연기된 상황에서 부천FC1995 선수단은 개인위생과 철저한 외부인 통제 하에 스케쥴에 따른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부천은 리그가 연기된 4월 한 달 간 매주 인터뷰를 통해 선수단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진다.

      이미지  
    부천FC1995 수비수 김영찬

    이번 시즌을 앞두고 부천FC1995로 이적하게 된 김영찬은 전북현대에서 프로 데뷔 후 오랜 임대기간을 걸쳐 부천으로 이적했다. 그의 커리어 중 최초 이적이다. 부천에서 정착한 그를 만나보았다.


    부천으로의 이적과정에서 그는 “부천은 상대할 때마다 항상 끈질기고 포기하지 않는 힘든 팀이었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그만큼 선수로서 배울 게 많고 성장할 수 있다는 느낌을 많이 받아 부천을 선택하게 되었다. 매력적이고 열정적인 팬들의 응원이 있어 대단한 팀인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팀의 중간 역할을 맡고 있는 김영찬은 팀 분위기에 대해 “서로 이야기도 많이 하고 단합이 잘 되는 것 같다.”고 했다. 이어 “팀 분위기를 올리는 데에 선수단 중간에서 팀이 한 마음 한 뜻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내 역할인 것 같다.”며 책임감을 나타냈다.


    김영찬은 이번시즌 특히 팀을 위한 헌신을 강조했다. 그는 “개인적인 목표보다는 팀이 승격하는데에 있어서 수비진에서 열심히 뛰고 싶다. 중간에서 어린 선수들도 잘 이끌고 소속감과 책임감을 느끼며 팀이 원하는 목표로 올라갈 수 있도록 희생하고 싶다.”며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올 해 부천으로 이적하면서 좋은 모습을 보여 팬들에게 나를 알리고 팬들이 좋아하는 선수가 되고 싶다.”며 “저와 팀 모두 많은 응원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부천FC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부천핸썹TV
    • 로보파크 데이트 시뮬레이션 with 썹
    • 별빛마루도서관 탈출핸썹
    • 짜증나고 지칠 때 이 노래를 들어보썹!
    • 시원한 여름 산책코스 추천
    포토뉴스
    부천툰
    칼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조직이 나를 알아주지 않는다고 느껴지면 자기계발에 올인해야

    내년 2023년 6월 30일 정년퇴직, 40년...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