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복사골이야기네트워크뉴스
“부천시 신동훈 씨, 마라톤 풀코스 100회 완주!”- 13년만에 일궈낸 쾌거 / 세계 메이저대회 부천시 홍보 지속 -
부천시청  |  moran2013@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31  17:11:4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 신동훈(61·전 사무관)  
▲ 신동훈 씨 (61·전 사무관)

전직 부천시 공무원이 ‘마라톤 풀코스 100회 완주’와 함께 세계를 돌며 부천시를 홍보하는 일에 전념하고 있어 화제다.

신동훈(61·전 사무관) 씨가 주인공으로 그는 지난달 27일 개최된 ‘2019 춘천 마라톤’에서 풀코스(42.195㎞) 100회 완주 전·후 부천시를 홍보하는 일에 앞장섰다. 특히 그는 10월 13일(현지시간) 세계 마라톤 6대 메이저대회의 하나인 미국 ‘시카고 세계마라톤대회’에서 부천시가 자부하는 동아시아 최초 지정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을 알리는 현수막을 앞장세우며 ‘부천’을 홍보하는 데 힘썼다.

신 씨는 "허리병을 치유하기 위해 시작한 마라톤에서 훈련이나 대회 중 아킬레스건 손상, 장경인대증후군 등 위기도 찾아왔지만 그때마다 여기서 중단하면 안 된다는 강한 정신력으로 이를 극복하며 오늘에 이르게 돼 높은 성취감과 희열을 느낀다"며 "마라톤 풀코스 100회 성공은 2006년 첫 풀코스 완주 후 13년만에 일궈낸 나의 버킷리스트 1호로 너무 값지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 지난해에도 ‘베를린 마라톤대회’에 참가해 부천을 알리는 등 보스턴(2012), 도쿄(2017) 등 세계대회에서 ‘문화특별시 부천’을 알리며 스스로 부천 홍보대사를 자임하고 나선 것만 올해로 네 번째다.

신 씨는 평소에도 ‘나의 고장 부천, 나의 희망 부천’ 이라는 신념 아래  늘 생활 주변을 돌아 보며 작은일에서부터 큰일까지 부천을 위해 할 일들이 많다는 지론을 행동으로 옮겨 온 말 그대로 ‘富川 사람’ 이다.

  이미지  
▲ 부천시청 마라톤동호회 회원들이 신동훈 씨의 완주를 축하하고 있다

신동훈 씨는 "마라톤 풀코스 100회 완주를 이뤄 자존감이 더 높아졌다"라며 "아름다운 마라톤 도전은 힘이 닿는 한 계속될 것이며 앞으로 런던·뉴욕 대회에도 도전해 세계 6대 메이저 대회를 모두 완주하며 ‘부천’을 널리 알리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포부를 밝혔다.

[부천시청 마라톤동호회, 032-625-2745]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최근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출범!
  • 7월 1일, 광역동 시행...10개 행정복지센터, 28개 주민지원센터 체제
  • 부천 대장동 일원, 수도권 3기 신도시로 지정…2만 세대 공급
  • 부천시, 전국 최초 <어르신 전용 세무민원실> 신설‧운영
칼럼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채무 제로의 재정 건전성 난센스’와 ‘지방채 발행’

부천시는 시세의 성장에 기여하는 법인세 규모가...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