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시정뉴스
부천시, 2019년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지하철 7호선 역세권 등 전년대비 5.63% 상승
부천시청  |  peachisland@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5  10:22:46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시는 2019년 1월 1일 기준 6만446필지의 개별공시지가를 5월 31일자로 결정·공시하고 7월 1일까지 이의신청을 받는다.

시에 따르면 올해 개별공시지가는 전년대비 전체 평균 5.63%가 올랐으며, 이는 전년도 상승분(5.61%)과 비슷한 수준으로 분석됐다.

지하철 7호선의 영향으로 춘의동 준공업지역 및 상동역, 신중동역 상업지역과 소사원시선 개통 및 착공에 따른 원종사거리 주변 상업지역 가격이 상승했다. 또 대장동 친환경복합단지와 종합운동장 역세권 개발계획에 따른 거래가격이 상승했고 옥길지구, 오정산업단지 및 오정물류단지 등이 비교적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용도지역별로 보면 공업지역이 8.2%로 가장 높게 상승했으며, 동별로는 옥길동이 10.98%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개별필지 최고지가는 부천역 사거리 상업지역의 근린생활건물이 소재한 심곡동 177-13번지가 ㎡당 1천136만원으로 가장 높으며, 최저지가는 개발제한구역 내 공원으로 사용되고 있는 송내동 449-27번지가 ㎡당 1만1천8백원으로 가장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개별공시지가는 부천시 홈페이지(http://www.bucheon.go.kr) 분야별정보> 부동산/도시계획/개발> 개별공시지가열람 또는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http://www.realtyprice.kr)에서 확인하거나 시청 부동산과, 행정복지센터·동 주민센터에서 열람할 수 있다.

결정가격에 이의가 있는 경우 7월 1일까지 시청 부동산과에 서면 또는 우편으로 이의신청할 수 있다. 이의신청 건에 대해서는 7월 26일까지 적정여부를 재조사하고 전문 감정평가사의 검증과 부천시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과를 이의신청인에게 개별 통보하게 된다.

김홍국 부동산과장은 “개별공시지가는 국세 및 지방세 등 각종 세금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되므로 토지소유자는 반드시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의는 부천시 부동산과(032-625-9341, 9342)로 하면 된다.

[부동산과 토지평가팀 032-625-9340]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최근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출범!
  • 7월 1일, 광역동 시행...10개 행정복지센터, 28개 주민지원센터 체제
  • 부천 대장동 일원, 수도권 3기 신도시로 지정…2만 세대 공급
  • 부천시, 전국 최초 <어르신 전용 세무민원실> 신설‧운영
칼럼
‘주차로봇’과 ‘마을주차장’으로 주차난 해법 찾기

‘주차로봇’과 ‘마을주차장’으로 주차난 해법 찾기

올해 6월 말 기준 우리나라 자동차 등록 대수...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