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복사골문화이야기
부천문화재단, ‘무지개다리’ 7년 연속 선정우수 성과로 사업 원년부터 해마다 지원··· 올해 1억 3천만 원
부천문화재단  |  mybcf@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4  17:12:2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의 문화다양성 사업이 올해 또다시 주목을 받게 됐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년, 이하 재단)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각각 주최·주관하는 ‘2018년 문화다양성 확산을 위한 무지개다리 사업’(이하 무지개다리 사업)의 지역 주관기관으로 13일 선정·발표됐다.

이번 발표로 무지개다리 사업 시작 첫 해부터 ‘7년 연속 선정’이라는 기록을 남기게 됐다. 7년 연속 선정 기관은 전국에서 부천을 포함해 광주·부산·전남 등 4곳뿐이다.

‘무지개다리 사업’은 문화예술을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문화주체들의 문화적 표출기회를 제공하고, 문화 간 소통과 교류를 촉진해 문화 다양성을 확산하고자 2012년부터 시작됐다.

  이미지  
 
올해 사업엔 전국 41개 기관이 지원하고 총 27개 기관이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재단은 1억 3천만 원을 지원받게 됐다. 재단은 연말까지 ‘부천다양성 다다(多多)’ 사업을 추진하고, 부천의 다양성 지수를 높이는 정책과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시민이 직접 팟캐스트 방송 콘텐츠를 개발하는 ‘미디어 다다(多多)’ 사업을 새롭게 추진한다. 지역 내 소수자 등 다양한 문화와 교류하고 시민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또 해마다 진행하는 ‘문화다양성 주간 행사’도 오는 5월 21일부터 27일까지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이밖에도 부천다양성협의회 등 조직적 운영으로 민간 주도 영역을 확장하고, 관내 중학교와 연계한 자유학기제 수업 ‘학교 안 다양성’도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한편 재단은 시민들에게 문화다양성의 개념을 쉽게 알리기 위한 캠페인 ‘한 가지 약속’(Do one thing)을 전국 최초로 펼치고 지난해 문체부를 통해 전국으로 확대 시행했다. 2015년엔 무지개다리 사업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문체부 장관상을 받은 바 있다.

부천문화재단의 다른기사 보기  
생생부천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포도 수확 체험프로그램> 운영
  • 부천시, 폭염 대비 취약계층 위해 <잠자리쉼터> 운영!
  • 제21회 부천국제만화축제
  • <2018 부천어린이세상> 개최/ 8월2일~4일
칼럼
부천 고리울 재발견

부천 고리울 재발견

고리울과 강장골로 인해 고강동이 된 마을에 동...
트위터 고시공 정책백서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