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부천소식시정뉴스
「 낡고 지저분한 토끼굴 진입로에서 ‘환골탈태’」원미공원 문학동산 진입로 재정비
부천시청  |  peachisland@korea.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4  09:20:17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원미1동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원미동에서 원미산 등산로로 진입하는 「원미공원 문학동산 진입로 정비 공사」를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사업은 원미산 등산로 진입을 위한 진입로와 굴다리(토끼굴) 주변풍경이 너무 낡고 지저분해 소설‘원미동 사람들’과‘원미동 문학동산 음악회’를 소재로 옛 원미동의 정취를 되새기는 차원에서 정비해 주변 시민 및 원미산 등산로를 이용하는 등산객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미지  
 
그동안 원미공원 문학동산 진입로는 불법주차와 무단투기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었으며 토끼굴은 어둡고 음산하여 시민들이 통행하기 꺼려하여 개선이 시급한 지역이었다.

이에 따라 도로포장, 담장정비, 조명기구 설치, 목재 및 디자인타일 시공으로‘삶과 지역문화’가 살아있는 친환경적 이미지로의 환경개선과 안전하고 볼거리가 있는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하였다.

  이미지  
 
무엇보다 이번 사업은 주민자치위원들의 적극적인 아이디어 제공과 참여로 기존 관에서 주도하여 추진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관·민 합동으로 성과를 이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주민자치위원회 강래동 위원장은 “이번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과 특히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해 주신 염종현 도의원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이 지역이 원미동의 특화되고 상징적인 장소로 거듭날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박형목 원미1동 동장은 “낡은 통행로, 방치 쓰레기, 지저분한 담장 등으로 몸살을 앓았던 지역 풍경뿐만 아니라 주민들 표정이 밝아졌다.”면서“앞으로도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사업을 확대해 지역문화와 어우러진 원미동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원미1동 생활안전과, 032-625-5261]

부천시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동아시아 최초! 유네스코 창의도시(문학) 기념식 개최
  • <오! 나의 부천님> 부천에도 다 있다! BEST 3
  • <부천인스타> 김 선수의 이중생활
  • <부팝몰> 여월청춘농장 버섯 편
칼럼
동아시아 최초,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의 꿈

동아시아 최초,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의 꿈

부천시가 지난 1일 동아시아 최초로 유네스코 ...

고시공고 등 각종 정보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