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부천

상세검색
문화예술복사골문화이야기
범박동에 울려 퍼진 하모니, 어린이 관객 ‘환호’부천문화재단, 9월 문화가 있는 날 합창 공연 ‘가까운 콘서트’ 선봬
부천문화재단  |  mybcf@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27  16:51:5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블로그 구글 msn

부천 범박동에 합창 소리와 어린이들의 함성이 울려 퍼졌다.

부천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년, 이하 재단)은 27일 범박동 부천일신초등학교에서 합창 공연 '가까운 콘서트'를 열었다. '가까운 콘서트'는 '문화가 있는 날'에 지역 예술단체와 함께 문화소외지역을 찾아가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사업이다.

  이미지  
▲ '문화가 있는 날'인 27일(수) 부천일신초등학교에서 합창 공연 '가까운 콘서트'가 열렸다. 어린이 관객들이 강당에 모여 지휘자에게 곡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이날 공연은 합창, 중창, 앙상블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클래식부터 영화 음악, 동요 등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곡들을 선보여 어린 관객들의 인기를 끌었다. 특히 지휘자가 무대 아래로 내려와 어린이들과 눈을 맞추고 직접 지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주는 등 공연예술의 문턱을 허물어 큰 호응을 얻었다.

공연을 관람한 이은양(13·남) 군은 "평소 공연을 볼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은데 학교로 멋진 합창단원 분들이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며 "특히 성악 하는 선생님들이 멋있어 보여 이루고 싶은 꿈 목록에 성악가가 추가됐다"고 관람 소감을 밝혔다.

  이미지  
▲ '문화가 있는 날'인 27일(수) 부천일신초등학교에서 합창 공연 '가까운 콘서트'가 열렸다. 남성 중창단 '매일 보이스 프로스트'가 공연하는 모습
출연진은 부천 최초의 일반혼성합창단이자 올해 창단 18주년을 맞는 '부천콘서트콰이어'와 5인의 젊은 남성 중창단 '매일 보이스 프로스트'(Male Voice Prost), 재능기부로 무대에 선 챔버 오케스트라 '예폼 앙상블' 등이 나서 60분 간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부천콘서트콰이어 윤교생 지휘자는 "부천의 미래를 빛낼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공연예술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무척 기쁘다"며 "앞으로 더 많은 시민들이 문화예술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사업이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화가 있는 날'은 국민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주간에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하는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사업이다. 특히 새 정부 출범 이후, 매달 마지막 수요일에서 해당 주간으로 기간이 확대 시행돼 운영 중이다. 재단은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다양한 문화예술을 접하고 즐길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지속 운영해 나갈 방침이다.
  이미지  
 

부천문화재단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부천툰
영상뉴스
  • 부천시 수돗물, ISO22000 국제인증 획득!
  • 부천시, 청렴도 1등급…명실상부 청렴도시 인정
  • 부천시, <지방행정의 달인> 탄생!
  • <부팝몰>리프팅팩&워터크림-동안피부비법 대공개
칼럼
‘복사골’이 ‘유네스코’에 등재

‘복사골’이 ‘유네스코’에 등재

부천시가 세계 ‘유네스코’에 등재되었다. 대한...

고시공고 등 각종 정보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소셜허브 블로그